블록체인허브 (blockchainhub.kr) - 블록체인 포털
홈 > 포럼 > 어벤져스 크립토세상
포럼포럼   어벤져스 크립토세상 암호화폐 역사, 코인 뒷이야기, DAS(≒STO) 파헤치기

코인작전 2탄. 바이낸스 런치패드(IEO) 'Fetch.AI) 에 들어가실 예정 또는 관심종목이시면 필독

엔더기사 146 118 0 2019.02.23 23:54


* 이 투기는 高리스크를 포함하고 있으며 투기자 본인에게 전적으로 책임이 있습니다. (투자)



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

 

 블록체인 여러분 오래간만입니다. 한동안 포럼에 집중하여 글을 많이 작성하던 때가 있었으나 아무래도 에너지가 부족하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근황은 틈틈이 허브에서 뉴스도 보고 기술적 분석(차트) 공부도 하면서 보내고 있었습니다. 여러분들은 잘 지내시고 계셨는지요? ^^

 

 오늘은 자주 언급되는 바이낸스 IEO‘Fetch.AI’ 전략에 관하여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올해 초 바이낸스에서 공격적으로 마켓팅을 하고 있습니다.


이낸스 체인 추진 및 신용카드로 암호화폐 결제도입, BNB를 이용한 DEX 거래소 오픈 등 에 많은 투기꾼들이 관심 있어 하는 것이 


바로 바이낸스의 런치패드(IEO)가 아닐까 싶습니다.  아래 보시죠

 


 

 

 

 

  한달에 한번씩 런치패드 통해서 IEO를 하고자 합니다. 바이낸스 하면 전세계에 가장 인기 있는 거래소이자 펌핑의 대가입니다


 사실 바이낸스 거래소가 이렇게 흥하게 된 가장 큰 이유도 바이낸스에만 상장만 되면 대부분의 코인이 크게 펌핑되어 몇 백%씩 되다 보니 너나할것 없이 모이게 되었고 지금의 바이낸스가 되었죠


현재도 알트코인이 바이낸스에 상장이 되면 몇배씩 뛰는 현상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럼 여기서 중요한 포인트입니다. 바이낸스 IEO통해 분배된 코인들은 바이낸스에 상장이 어떻게 되었나요


, 현재까지 모든 코인이 IEO 후 빠른 시일내에 상장이 되었고 펌핑과 함께 큰 수익을 가져다 주는 트렌드를 보였습니다


저는 일단 도전하고자 미리 BNB를 19.2.17~18일경 매수 후 대기중입니다.(와.. 그사이 BNB가 좀 올라있네요 무섭습니다.)


블록체인허브에 Fetch.Ai 관련 좋은 분석 및 정보글(아래 인용링크 참조)들이 많기에 저는 트레이딩 관점에서만 그적이겠습니다. 

 


1. 긍정적인 측면


1-1.바이낸스 상장 후 펌핑


1Gifto(17.12.14)     : 0.00014ETH(런치패드가격) - > 0.0005ETH(상장 직후 가격, 3.5배펌핑)

    

2Bread(17.12.26)    : 0.0011ETH(런치패드가격) - > 0.0029ETH(상장 직후 가격, 2.6배펌핑 )


3Bittorent(19.2.25) : 0.00012USD(런치패드가격) - > 0.0005USD(상장 직후 가격 약 4배펌핑)


네, 여러분들이 아는 펌핑의 명가 바이낸스입니다 ^^ 따로 할말이 없겠죠..

 

 

1-2.바이낸스에서 공격적 마케팅

  

(뜻 : 내가 참여가능한 수 3배 늘려줬으니 다들 도전들해서 펌핑좀 먹어봐, 실패는 본인책임이야) 


거래소 창업자가 트위터를 통해 마케팅, 바이낸스 주 프로젝트로 런치패드를 밀어주고 있습니다. 


기존 ICO의 위험에서 벗어나 바이낸스라는 유명거래소를 통하여 IEO 후 상장되는 트렌드가 앞으로 생겨난다면 바이낸스에게도 큰 이익을 가져다줄 것입니다. 


지금까지 기프토, 브레드, 비트토렌트가 성공적으로 되어 이득을 가져다주었는데 Fetch.AI가 만약 흥행에 실패한다면 앞으로의 런치패드 IEO에 악영향을 줄 것이고 아직 버리는 카드로 쓰기에는 아까워보입니다.


 Fetch.AI도 펌핑시키고 이득을 챙기고 앞으로도 런치패드를 통하여 이 메타를 반복시키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2.부정적인 측면


2-1과다한 경쟁

 


BTT의 경우 50만명이 달려들음(서버렉으로 50만명중 약 600명 구매), Bread 216초 컷, Gifto 98초 컷이었습니다.


경쟁률이 엄청납니다. 다만 Fetch.AI부터는 개인캡을 전과 비교하여 확 제한을 걸어 더 많은 구매자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조치하였습니다. 


구매에 성공한다면 수익 가능성이 높아보이나, 구매 자체가 성공하기가 대단히 어려워보입니다.



2-2실패 시 BNB 덤핑의 손해 가능성


 


BTT의 경우 BNB TRX가 IEO 직후 15%가량 폭락했습니다. 대다수의 도전자들이 BTT구매에 실패하고 보유하고 있는 BNB나 TRX를 정리하고자 일시 과매도가 발생하여 15% 덤핑되는 모습입니다.


 특히 지금 시점에서는 BNB가격이 과매수로 많이 올라와 있는 상황이기에 신규 구매 유입자에게는 더 큰 리스크임을 감안하셔야합니다. 

 

 


3. Fetch.AI 구매 팁


가장 좋은 방법은 Api따와서 프로그래밍 하는 것입니다. 정시 되자마자 코딩된 명령어들을 따라 매수에 참여하는 것이 마우스 클릭보다 훨씬 유리하겠죠(유명콘서트 티켓팅도 마우스 클릭으로는 힘들다고 들었습니다.)

 

마우스 클릭으로 구매하는 경우에는 미리 Buy now 창 띄어놓고 바이낸스의 서버시간을 확인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max 및 숫자확인 창에서 숫자 즉각 입력해주시고 바로 confirm 눌르세요(아래에 해킹된 구매창 이미지 보시면 되겠습니다.) 


그 다음은 대기하시면서 기도하며 기다리는 것 밖에 없어보입니다. 이번 기회에 정말 절실하게 꼭 구매해야하시는 분들은 쪽지 및 댓글 보내주시면 좀 더 상세한 팁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인용 링크

https://t.me/fetch_ai

https://open.kakao.com/o/gdQv24db (ICOROOTS님의 Fetch.AI 정보공유 카톡방입니다)

https://launchpad.binance.com/en/project/44

https://info.binance.com/en/research/FET-2019-01-31.html(만약 들어가신다면 최소한 이 리서치글을 읽어보시길 바랍니다.)

https://launchpad.binance.com/en/project/41

https://www.blockchainhub.kr/bbs/board.php?bo_table=HeritageBlocks&wr_id=7116 (fetch.ai 분석 강력추천글)

https://www.binance.com/kr/blog/287512671268392960/Binance-Launchpad-New-Projects-Coming-Soon


바이낸스 런치패드 IEO에 대한 생각은?

  • 42명(47.7%)
  • 18명(20.5%)
  • 19명(21.6%)
  • 9명(10.2%)
  • 0명(0%)
  • 일반회원 이상 / 3HUB 적립 / 총 88명 참여

추천&비추천 정책안내

, , , , , , ,

신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우투아 19-04-13 00:10 0   0
감사합니다

축하합니다! 행운의 2 HUB가 적립되었습니다 ^.^

새봄 19-04-13 05:04 0   0
감사합니다

축하합니다! 행운의 1 HUB가 적립되었습니다 ^.^


크레딧코인 시리즈1화 ‘DeFi, STO? 트렌드의 중요성’(Feat. BSV펌핑과 크레이그라이트) 68

(이 글은 정보제공이며 리스크를 포함하고 있으며 투자시 본인에게 전적으로 책임이 있습니다, 해당코인으로부터 받은 것은 일체 없으며 본인 또한 순수한 투자자입니다.) 안녕하세요,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 서론  오래간만에 이전에 올린 글을 통하여 낯이 익은 허브 여러분들을 댓글을 통해 만나게 되어 대단...
| 62 | 2020.01.17

모래 속 진주같은 알트코인 발견, '글루와 크레딧코인' 시리즈 안내 72

(이 시리즈는 정보제공 취지이며 리스크를 포함하고 있으며 투자자 본인에게 전적으로 책임이 있습니다, 해당코인으로부터 받은 것은 일체 없으며 본인 또한 순수한 투자자입니다.) 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먼저 제 근황은 아기가 무럭 무럭 어느새 4살이 되었습니다. 현재 공직에 근무 중 오래간만...
| 65 | 2020.01.14

자유게시판7탄. 클레이튼폰(KlaythPhone) 사용후기 88

안녕하세요?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아이폰 액정이 깨져 이거 수리해야하나.. 하는 시기 마침 호기심이 가는 정보가 접하게 되었습니다. 네, 바로 그건 카카오쪽에서 밀고있는 클레이튼에서 폰을 출시한다는 것이죠. 갤럭시 노트 10에 커스터밍서비스로 클레이튼을 탑재한 것 같아보였습니다. 껏다 켜질 때 kl...
| 93 | 2019.10.03

‘레이븐’ 시리즈 4화. 레이븐코인아시아 밋업에 다녀와서 53

안녕하세요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이제것 봐왔던 여러 밋업중에 개별코인으로는 역대 최대급의 규모였었습니다.따뜻하게 반겨준 인식님과 이충님께 감사드립니다(이충님 저도 선물받고싶었어요..)앞서 블록허만님께서 레이븐 밋업 시리즈를 통해 밋업 내용에 대하여 자세히 알려주시고 있기에 따라서이 글은 레이븐 밋업의...
| 59 | 2019.09.28

코인작전 3탄. 전설의 그의 트레이딩 기법 81

추석 잘 보내셨는지요 ~ ? 오늘은 처가댁 천안에 다녀왔습니다. 진수성찬 배불리 먹고 세종집으로 돌아오는길반대쪽 도로를 보니 귀경길 차로 꽉 막혀있더군요.지난번 글에 레이븐밋업(다음주 금요일) 주요 인사들을 올렸는데 저도 밋업에 참여합니다.쉬는시간이나 허브여러분 뵙게 되면 인사드리겠습니다~오늘은 쉬운 글...
| 94 | 2019.09.14

‘레이븐’ 시리즈 3화. 레이븐코인아시아 밋업 주요인사 78

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 엔더기사입니다.오늘부터 4일간 긴 휴가이자 추석이네요. 오래간만에 인사글을 어제 올렸더니 닉네임이 낯이 익은 허브분들이 댓글로 달아주셔서 방가웠습니다.약 한달전이었을까요? 레이븐밋업 소식을 직접 브레이더님을 통해 들었습니다.한국에서 레이븐 커뮤니티에 큰 힘을 보태고 있는 브레이더...
| 81 | 2019.09.12

자유게시판 6탄. 근황이야기(블록체인허브 대전밋업, 허브운영자밋업, 클레이튼폰구매등) 78

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 엔더기사입니다.정말 간만에 인사드립니다. 한참 레이븐 연재를 올리다 기약없이 긴 휴재기간을 뜻하지 않게 갖게 되어 죄송합니다.레이븐 스페셜 포럼이 생기고 브레이더&오공님을 비롯하여 고수분들이 레이븐에 대해 알려주시기에 오늘은 레이븐 이야기는 잠시 접어둘까합니다.무더운 한여...
| 76 | 2019.09.11

자유게시판 6탄. 암호화폐의 퀴블러로스 5단계(잠시 쉬어가세요 ^^) 115

안녕하세요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날씨가 따듯한 완연한 봄 같은 하루였습니다. 여러분들은 꽃구경 잘 다녀왔는지요 ? ^^오늘은 레이븐 시리즈에서 벗어나 가벼운 주제로 쓰고자 합니다. 오늘의 주제는 암호화폐에 투자하게되는 단계입니다.사실 특정코인에 대하여 작성하다 보니 여기저기 날카로운 쪽지나 공격적...
| 119 | 2019.04.12

DAS세상: ‘레이븐’ 이러쿵 저렁쿵 시리즈 2화. 왜 작업증명(Proof Of Work)였을까? 113

(이 시리즈는 정보제공 취지이며 리스크를 포함하고 있으며 투자자 본인에게 전적으로 책임이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 근래에는 거래소 IEO에 관심갖으면서 지내고 있었습니다. 경쟁이 치열하더군요.뭐 사실 IEO 참여는 투자라기보다 단기 펌핑을 고려한 투기전략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 122 | 2019.04.07

DAS세상: ‘레이븐’ 이러쿵 저렁쿵 시리즈 1화. Hoyey Test, 증권&유틸리티 140

(이 시리즈는 정보제공 취지이며 리스크를 포함하고 있으며 투자자 본인에게 전적으로 책임이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 요 2~3일간은 암호화폐계는 큰일없이 스무스하게 지나가고 있네요.혹시 제가 모르는 큰 이슈라도 있으면 댓글로 부탁합니다 ^^레이븐에 관해서 글을 올리기 전 걱정...
| 141 | 2019.03.30

‘레이븐’ 이러쿵 저렁쿵 시리즈 목차 179

(이 시리즈는 정보제공 취지이며 리스크를 포함하고 있으며 투자자 본인에게 전적으로 책임이 있습니다)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 오랫동안 글을 작성하지 않아 죄송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 오래간만에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근래 여러모로 조금 바쁘게 지내고 있었습니다. 3살된 사랑스러운 아들이 ...
| 146 | 2019.03.29

암호화폐 역사 5탄. 사토시 나카모토 정체 밝히기 어려웠던 까닭 154

안녕하세요?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오래간만에 글을 올려서 포럼에 자주 찾아와주시는 허브여러분들께 죄송하고 또한 매우 반갑기도 합니다. 근래 이것저것 고찰하는 시간을 많이 가졌습니다. 합의 알고리즘에 관하여 공부하기도 하고, DAS-STO 레이븐 및 티제로, 폴리매스, 백트, 오픈파이낸스등 자산증권과...
| 152 | 2019.03.16

암호화폐 역사4탄. 화폐의 역사 및 암호화폐 등장의 필연성 137

안녕하세요 ? 어벤전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3.1절인 오늘 우리나라의 독립을 위하여 희생하신 의인들게 감사하는 마음을 가집니다. 오늘은 역사 4탄으로 화폐의 역사 및 암호화폐가 등장하게 된 필연성에 대하여 이야기를 나누고자 합니다.근래 화폐에 대하여 많은 생각을 하며 보내고있었습니다.블록체인 여러분들 또한...
| 122 | 2019.03.01

코인작전 2탄. 바이낸스 런치패드(IEO) 'Fetch.AI) 에 들어가실 예정 또는 관심종목이시면 필독 146

* 이 투기는 高리스크를 포함하고 있으며 투기자 본인에게 전적으로 책임이 있습니다. (투자)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 블록체인 여러분 오래간만입니다. 한동안 포럼에 집중하여 글을 많이 작성하던 때가 있었으나 아무래도 에너지가 부족하다는 것을 느꼈습니다.근황은 틈틈이 허브에서 뉴스도 보고 ...
| 118 | 2019.02.23

자유게시판 5탄. 글루와 밋업을 다녀온 후기(가벼운 일기글입니다 ^^) 84

안녕하세요 ? 어벤져스팀 엔더기사입니다.저번에 지인을 통해 관심가던 코인의 밋업에 초대를 받았다하였는데 드디어 !! 오늘 '글루와 크레딧코인 Meet up'에 다녀왔습니다.차려입고 가려다 아침에 많이 춥더군요. 고생을 많이 할듯 하여 편하게 롱 패딩을 입고 집을 나섰습니다 : )큰 순서를 설명해드리자면 ...
| 88 | 2019.02.17

암호화폐 중요뉴스2탄. 월가 큰손들의 그림과 JP 모간의 암호화폐 JMP 코인 172

안녕하세요.어벤저스팀 엔더기사입니다.오늘은 푹 쉬면서 운동도 하고 암호화폐 뉴스 및 여러 정보들을 수용하며 보냈습니다.내일은 아직 미상장 코인의 밋업이 있어 참석하는데 간만에 어벤져스팀원 10명가량이 모일거 같더군요. 동지들 만날 생각에 기쁩니다 : )엊그제 새벽에 유유히 사색에 잠겨있다 한 카톡방의 뉴...
| 128 | 2019.02.17

DAS(≒STO)세상 2탄. 미국이 비트코인 및 암호화폐에 대해 갖고있는 그림은? 138

​안녕하세요. 어벤저스팀 엔더기사입니다. 오늘은 지인을 통해 제가 관심이 있는 글루와 크레딧코인의 밋업에 초대를 받았습니다. (대부분이 아마 모르시는 아직 언더도그 알트코인입니다)감사하게도 지인께서 vvip로 자리를 마련해주셔서 일요일날 즐겁게 다녀올듯 합니다. 자 잡담은 마치고 ! 근래 큰 변동 없이...
| 92 | 2019.02.15

암호화폐 중요뉴스1탄. Bakkt 출시 올해 연말로 연기는 사실 혹은 거짓 ? 73

안녕하세요? 어벤젼스의 엔더기사입니다.뉴스정보에 관하여 수집중 긴급 중요 뉴스에 관하여 체크할 것이 있어 갑작스럽게 올리게되었습니다.백트 출시에 관하여 논란이 많습니다. 작년 연말 예정이었지만 차일피일 뒤로 밀리고 있지요. 물론 작년에 어벤져스 MT에서 팀원을 통해 '백트거래소는 매우 높은 확률로 연기가...
| 80 | 2019.02.11

알트코인 세상1탄. Dash, Monero, Zcash의 프라이버시 경쟁 89

안녕하세요. 어벤져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 저는 지난주 목요일, 금요일 근무하고 왔지만 어떤분들은 긴 연휴를 가지시다가 내일 간만에 출근하시겠네요.길게 쉬다 일하면 오히려 더 피곤하다는게 저만의 생각인가요 ㅎㅎ 오늘은 프라이버시와 익명성을 지닌 알트 코인들 중Top3인 대시, 모네로, 지캐시에 관하여 이야...
| 97 | 2019.02.10

암호화폐 역사3탄. 반복된 비트코인 폭락의 역사, 앞으로의 미래는 ? 130

안녕하세요 ? 어벤전스팀의 엔더기사입니다. 긴 설 연휴 보내고 오래간만에 출근하니 오히려 더 피곤하더군요. 여러분들도 길게 쉬고 출근하면 저와 같이 피곤하거나 무기력하신지요?오늘은 역사 3탄으로 비트코인의 험난했던 여정에 대하여 다루고자 합니다. 바로 폭락의 역사들이지요. 대다수는 견디지 못하고 떠나가버...
| 113 | 2019.0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