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허브 (blockchainhub.kr) - 블록체인 포털

**심버스 데모데이 잘게 썰어 맛보기

타타 29 1,046 2018.11.30 23:46

09686cbe85f4cb86fd8967b83895406b_1543588953_8181.jpg
향단이: 이 손 놔라! 나 콘래드 간다아이가?

방자: 거긴 왜?

09686cbe85f4cb86fd8967b83895406b_1543589156_529.jpg
향단: 심버스 데모데이라 안카나?


맞아요. 11월 28일-가슴 떨리는 심버스 데모데이가 있었죠.

KakaoTalk_20181129_110756104.jpg

영자체로 붓을 휘둘러봤습니다. 심버스의 길....

IMG_2026.JPG

우리는 이런 행사는 처음이어서 나름 만전의 준비를 했습니다. 손님들이 초과되는 바람에 (300명 이상) 직원들은 거의 앉지 못하고 서서 동분서주했죠.
여기 4명의 심버스인중에 한명은 제 가족이며 심버스 포럼운영자입니다. 누굴까요?^^
알아맞추면 눈썰미 인정? 어 인정!

IMG_2068.JPG

우리 어드바이저인 조나단 하이트-세계적인 도덕심리학자죠. 축하영상을 보내왔군요.

그리고 노벨경제학상수상자인 토마스 서전트 님도 축하영상을! 대박!!!

IMG_2439.JPG

사진은 둘째 딸 @manizu 담당! 스팀잇포스팅에서 갈고 닦은 사진실력을 여지없이 보여주었죠.^^

IMG_2142.JPG

아...누군지 아시죠? 저 타타입니다.^^
심버스 소개는 제 담당이죠.(많이 컸다 타타!^^근데 배 좀 집어넣...)!

KakaoTalk_20181129_111726448.jpg

최박사님의 심버스 댑전략이 조금 더 깊게 들어갔고요.

KakaoTalk_20181129_111418000.jpg

이상현CTO가 데모를 시연했습니다. 워낙 과묵한 타입이어서 어떨까? 조마조마......했지만
무난히 현재까지 개발된 결과물을 잘 보여드렸습니다.

IMG_2320.JPG

이런 큰 행사를 하면서 힘들기도 했지만 맴버들이 점점 힘이 붙는것을 느낍니다.
그리고 길지않은 기간에 많은 진화를 했구나...하는 감회도 드네요.

09686cbe85f4cb86fd8967b83895406b_1543588743_9024.JPG
왓! 반가운 얼굴들이죠?

우리 블록체인허브의 이충님과 강민님~! 더욱 반가웠어요.^^

추천&비추천 정책안내

, , , , , , , , , , ,

신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타타 18-12-01 01:09 0   0
네 감사합니다 파수꾼님

축하합니다! 행운의 4 HUB가 적립되었습니다 ^.^

Aigota 18-12-01 09:14 0   0
멋진제품 나오길!!

축하합니다! 행운의 1 HUB가 적립되었습니다 ^.^

Ferrari 18-12-01 09:49 1   0

멋집니다 ~ 와우!
마음부자 18-12-01 12:12 1   0
좋은 프로젝트로 대성하시길 바래여~~^^
도봉 18-12-01 18:17 1   0
이충님.
생각보다 잘생기셨네요....와우
타타 18-12-08 18:42 0   0
(이건 비밀인데요) 사진이 쫌 잘 받아요. 이충님...쉿!
피터 18-12-01 19:00 1   0
기대됩니다 ^^
축하드려요~  가즈아~~
캠캠 18-12-01 23:27 1   0
와 ㅎㅎ. 기대 잔득됩니다

축하합니다! 행운의 4 HUB가 적립되었습니다 ^.^

코인리치 18-12-03 13:08 1   0
와우~~~~~~~~~~~~!!!!! 가족분들끼리 블럭체인 이야기를 할 때 얼마나 행복할까요~?^^
포럼 운영자님, 허브운영자님는 외모로 뽑는것이 맞군요!!!!

심버스 가즈아~~~~~~~~~~~~~~!!!^^
타타 18-12-08 18:40 0   0
아유 고마워요 코인리치님 ^^ 글찮아도 집에서도 심버스 이야길 많이 하게 되네요.

[Sym툰] 칭찬과 지적질 28

칭찬과 감사는 환한 빛과 같아서쌓일수록 빛이 퍼져가서나중엔 온 존재가 빛이 되죠.'아..칭찬받았어! 씬나씬나!!! 더 잘할꼬야!'지적과 비교는 바늘과 같아서누적되면 위축되어서나중엔 눈치보는 반응덩어리가 됩니다.저,저요? 전 아무 잘못 없어요. ㅠㅠ;;;;블록체인 암호화폐도 마찬가지일겁니다.*질(疾)이 뒤...
447 | 29 | 2019.04.21

[코인붓툰] 난 맹물이 아니야 14

북한이 22일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전격 철수했다. 통일부에 따르면 북측은 22일 오전 남북공동연락사무소 남북 연락대표 간 접촉을 통해 "북측 연락사무소는 상부의 지시에 따라 철수한다"며 "남측 사무소의 잔류는 상관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통보했다. 김: 나 짐 뺄꼬야! 이대론 못살아. 문: 아, 왜...
702 | 16 | 2019.03.25

**퀴즈톡과 심버스-짜릿한 만남 16

이렇게 퀴즈톡(QUIZTOK)이라는 댑이 있어요.이름을 보면 짐작가듯이 퀴즈라는 콘텐츠를 활용한 플랫폼이죠. 네! 토종입니다.왜 만들었을까요? 저는 개발자가 아니고 파워유저도 아니어서 이런 부분을 빤히 들여다보는걸 즐깁니다. 왜 만들었을까? 이게 세상에 무슨 의미가 있을까? 사람에게 어떤 도움을 줄까? ...
422 | 19 | 2019.03.19

[Sym툰]우주에 메시지를 쏘다. 11

유리병에 편지를 넣어 바다에 띄우듯이메시지를 우주로 보내는 일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비트코인으로 수수료를 내면 우주로 메시지가 쏘아지는거죠.누가 그걸 읽을까요?뭐라고 써서 보내고 싶을까요?당신은 뭘 보내고 싶은가요?외계인이 보게 될지도 모르고먼저 지구를 떠난 누군가가 읽을지도 모르죠.또는 우리의 슬픈 페...
295 | 11 | 2019.03.18

심버스여! 네 생각을 듣고싶다. 12

우아함을 지켜가야 하나?아니면 립스틱 짙게 바르고거리로 나서야 하나?------------------------------심버스여!네 생각을 말해다오.-----------------------------IEO를 앞두고...상장도 앞둔 지금.말하자면 취업도 앞두고 결혼도 앞둔 신부와 같은 심버스.고객을 모...
658 | 20 | 2019.03.12

향단이 인터뷰- 심버스의 용량저장기술 10

심버스에는 특이한 용량문제해결기술이 있다고 들었어요. 그래서 저 향단이가 알아보러 갔답니다. 향단: 거그가 심버스의 전속모델 미스 심이여? 저,저는 달마인디유? 향단이: 어머! 넘 곱게 생기셔서 제가 착각을...실례~! 미스 sym: 저를 찾으시나요? 향단이: 아 거그가 맞는가베. 거 머시냐 용량저장인지...
341 | 16 | 2019.03.06

사랑하는 코인이 있다면---자세히 보세요. 20

코인의 세계를 보는 시선이 아직은 곱지만은 않습니다.어둡죠.사람도 마찬가지로 잘 모를땐 대충 봅니다.그리고 싫어하고 멀리하죠.띠엄띠엄 보면 좋은 점이 안보입니다.벌레도 곤충도 자세히 보면 아름답죠.미운 사람을 떠올려보세요.그리고 그를 얼마나 대충 봤는지 느껴보세요.사랑은자세히 봄-입니다.블록체인에 관심이...
704 | 22 | 2019.03.03

이웃집누나와 늪지대 건너기- 16

돈스코이호 투자사기' 주범 류승진씨가 국내 공범들과 또 암호화폐 투자 사기를 벌였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SL블록체인그룹 대표 이모씨와 임직원 등 4명을 사기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다. '돈스코이호 투자사기'로 국제형사경찰기구(인터폴) 수배를 받고 도피 중인 류씨는 추가로 입건됐다. ...
707 | 16 | 2019.03.02

러시아에서 온 그의 전화 11

간만에 목소리 좀 들어볼까?띠리리링~~~~~~~~~~~~~~~~!!!Miss Sym: 엽세요? 아 풑힌? 글찮아도 전화 하려고 했어.풑힌: 더스비다니아라흐마니노프카라마조프쉽스키....Miss Sym: 우리 말로 해줘. 친구들이 옆에서 성질내잖아.- -*풑힌: 우리나라 암호화폐 산업 규제안 수용을 7월까지...
346 | 15 | 2019.02.28

닉스라는 황금거북을 품은 심버스-그리고 심프랜즈 5

닉스(NiX)는 증강현실(AR)을 암호화폐에 적용시킨 최초의 모바일게임 ‘코인몬스터’를 선보이면서 세상에 알려졌다. 증강현실(AR) 속 세계를 돌아다니며 암호화 화폐를 사냥(채굴)하는 ‘코인몬스터’는 사용자의 GPS를 기반으로 구동하는 AR게임 플랫폼의 특성을 살려 특정 타겟에게 마케팅을 실시할 수 있는...
435 | 8 | 2019.02.27

내사 갈란다! 8

아지매: 어느 넘이 존버라캤나? 치아라!!인자 내사 갈란다! 말리지마라카이!오래 전에 그려둔 그림인데 다시 보니 새롭네요.이제 심버스가 곧 세상에 얼굴을 내밉니다.5월-그날이 오면 장미가 찬란하겠지요?
567 | 14 | 2019.02.26

이사업체가 블록체인을 만났을 때 (통인익스프레스가 심버스를 만났을 때) 15

심버스가 통인익스프레스와 합작회사를 만들기로 했다는 소식을 듣고 처음 내 반응은 이랬다.‘통인익스프레스? 그거 이삿짐센터 아이가?맞다. 길에서 많이 본 것 같다.'옆에 해외전문 매니저 제프권이 말한다.“통인이라는 브랜드가 95년이나 되었네요. 통인익스는 50년이고요. 오오! 리빙, 케어링, 인테리어 브랜...
336 | 11 | 2019.02.22

심버스 프랜즈(SymFriend) 오픈챗방 만들고 났더니 오 오~~~~ 16

심버스에 관심가진 분들의 모임, 밋업도 하고 심버스 성장을 지켜보며 질문도 하고 조언도 하고 서로간에 소통을 하며 인맥을 탄탄하게 넓혀가는 모임을 얼마 전에 만들었죠?일명 [심프랜즈]입니다.(작명하느라 머리털 몇개 하예졌다는..ㅎ)얼마 전 1차 밋업을 가졌었고요.블록체인 업계, 거래소, 투자자, 코인업체...
350 | 10 | 2019.02.20

암호화폐의 두가지 가능성 20

암호화폐는 무엇일까요?새로운 시대의 문을 활짝 열 신호탄일까요? 아니면 인간의 탐욕이 생성한 허망한 백일몽일까요?어느 쪽도 열려있는 가능성이겠지요.저는전자에 한 표를 던지겠습니다.그리고그 표가 많이 모이는 쪽이 미래일 것입니다.------------------------------암호화폐의 속은 투명하죠...
480 | 23 | 2019.02.12

심버스 관심녀 5

아는 아가씨: 저...심버스 관심있는데요. 아저씨 거기 다니시죠?타타: 아 네. 거그 다닙니다. 저한테 관심있으시다니 감개무량...아가씨: 아뇨. 그쪽 말고요. 심버스에 관심이 있어요.타타: 아니 원조 비트도 있고 2세대 이더리움도 있고 3세대 대표주자라는 이오스도 있는데 왜 굳이 아직 상장도 안한 심버...
491 | 8 | 2019.02.07

[심toon] Is it a New year? 8

새날이 왔나요?과거의 연장이 아닌완전히 새로운 해, 새로운 날이 왔나요?# OK~~~~~~~~~~~~~~~~~~~~~~~~~~~~~~!!!그럴려고 왔습니다.
723 | 10 | 2019.01.02

오늘은 그림 대신 붓글씨를 나눠볼까요? 11

무슨 뜻일까요?말미에는 한글로도 올렸으니 차분히 보시길 ^^인스타의 벗님이 올리신 글귀가 내 가슴에 화살처럼 날아와 박혀 이 주말 붓을 들어 써보았습니다.제가 존경하는 분은 귀가 거의 들리지않습니다. 그런데 경청의 달인이죠. 그분은 누군가의 말을 들을 때 전력을 다해 듣고 눈으로도 상대의 입모양을 보면서...
754 | 15 | 2018.12.15

마블스 블록체인써밋-그리고 심버스&SymBaaS 8

어제 마블스 블록체인써밋이 있었습니다.지금 장면은 국회의원께서 코인규제를 냅다 풀어야 한다는 강력한 주장을 펼치는 중이네요.정부가 할 일은 큰 충격이 생기지 않도록 샌드(완충모래)를 만들어주는 일 이라면서....멋진 표현이네요. 샌드...심버스도 부스도 만들고 참가했어요. 이제 이런 행사 몇차례 하다보니...
595 | 10 | 2018.12.13

**심버스 데모데이 잘게 썰어 맛보기 29

향단이: 이 손 놔라! 나 콘래드 간다아이가?방자: 거긴 왜?향단: 심버스 데모데이라 안카나?맞아요. 11월 28일-가슴 떨리는 심버스 데모데이가 있었죠.영자체로 붓을 휘둘러봤습니다. 심버스의 길....우리는 이런 행사는 처음이어서 나름 만전의 준비를 했습니다. 손님들이 초과되는 바람에 (300명 이상)...
1,047 | 22 | 2018.11.30

[sym툰] 여의주는 안녕하신가요? 12

뜻을 이뤄주는 如意寶珠 여의보주-요즘 다 하나쯤은 가지고 계시죠?아닌...가요?^^그렇다면 이번 기회에 하나 챙기시지요.자! 여기 불안과 걱정을 계속 공급해주는 빨간 여의주가 있고기쁨과 흥겨움을 계속 이어지게 해주는 파란 여의주가 있습니다.어느 쪽을 선택하시겠어요?*카메오협찬: 심버스 대표 알버트 초이어...
838 | 13 | 2018.11.24


추천 주간월간전체

최근글

최근댓글